뒤로가기
동대만 생태공원‘봄의 왈츠 버스킹’펼쳐진다
2024. 03. 11 by 남해인터넷뉴스

 

창선면 소재 동대만 생태공원에서 오는 16일 ‘제1회 봄의 왈츠 버스킹’이 펼쳐진다.

남해군은 내실 있는 거리공연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3월부터 6월까지 매월 1·3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3시 30분까지 6회에 걸쳐 동대만 생태공원에서 버스킹 공연을 추진한다.

출연하는 버스커는 회당 4팀 정도로, 다채로운 문화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매회 변경된다.

3월 16일 펼쳐질 제1회 버스킹에서는 △‘바이피아’의 피아노·바이올린 연주 △‘위드원 밴드’의 노래 공연 △코믹 매직벌룬쇼 △‘블루스카이’ 통기타 공연 등이 펼쳐진다.

아울러 창선면 새마을부녀회에서는 다과와 요구르트 나눔봉사를 할 예정이며 솜사탕도 무료로 나눠줄 계획이다.

최은진 문화체육과장은 “많은 관광객과 주민들이 가족과 함께 음악과 풍성한 봄을 맞이하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