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14:01 (화)
COP (유엔기후변화당사국총회) 남중권유치 추진위발대식 열려
COP (유엔기후변화당사국총회) 남중권유치 추진위발대식 열려
  • 남해인터넷뉴스
  • 승인 2019.10.02 2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동부와 경남 서부 10개 시군이 '유치 한마음' 다짐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 남중권유치 시민사회추진위원회가 2일 오전 진남문예회관에서 발대식을 열고 힘찬 첫 발을 내디뎠다.

발대식은 여수시장과 시의회 의장, 추진위원회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결의문 낭독, COP 강연, 과제 논의 순으로 진행됐다.

시민사회추진위원회는 여수지속가능발전협의회, 여수선언실천위원회, 동서창조포럼, 여수시 기관‧단체 등 300여 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동서창조포럼은 여수, 순천, 광양, 진주, 남해, 사천 등 남해안 남중권 10개 시ㆍ군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됐으며 추진위원회의 주축을 이루고 있다.

이상훈 실무준비위원장은 분과위원회 조직과 소관 사업, 집행부 운영과 추진 사업 등 향후 활동방향과 과제 등을 발표했다.

이상훈 위원장은 “오는 11월 남중권 범 유치추진위원회가 창립식을 갖고 중앙정부에 COP28 유치 정책결정을 촉구할 예정이다”면서 “ 2012여수세계박람회를 유치 했던 여수시민의 저력을 다시한번 보여주자며, 전 시민의 관심과 성원, 동참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위원회는 결의문을 통해 2022년 COP28 남해안 남중권 개최를 공식 제안했다. 이와 함께 문재인정부에 COP28 유치 국가계획 수립과 적극 추진을 주문했다.

또, 경상남도와 전라남도, 남중권 10개 지자체, 공공기관, 대학, 시민사회단체 등이 총망라된 ‘남중권 범 유치추진위원회’가 10월 중 발족할 수 있도록 제안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동서포럼 조세윤 남해위원장이 ‘COP는 무엇인가?’, ‘왜 유치해야 하는가?’라는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조 위원장은 2012여수세계박람회가 채택하고 유엔이 승인한 ‘여수선언’과 문재인 대통령 후보시절의 COP28 여수유치 약속을 언급하면서 COP남중권 유치는 동서화합의 완성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기후변화협약당사국 총회는 국제연합 기후변화협약에서 매년 개최하는 행사로 제28차 총회는 대륙별 순회원칙에 따라 오는 2022년 아시아‧태평양권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c